2017학년도 9월 고2 전국연합학력평가 문제지

1709고2[3942 : 무사와 악사(홍성원)](저)



그들은 팥죽 같은 땀을 흘리며 하나같이 고개들을 숙인 채 누구 하나 입을 열지 않았다.[‘그들’의 위축된 행동이(모습이) 작중 인물인(소설 속 인물인) ‘나’에 의해 서술되고 있습니다(39③)] 마치 꾸중 듣는 어린아이들처럼 그들의 표정 속에는 공포와 불안만이 가득 차 있을 뿐이었다.[그들의 행동에 이어 그들의 부정적인 심리가 ‘나’에 의해 서술되고 있습니다]

내 몸에서 갑자기 모든 불안이 썰물처럼 빠져 나갔다.[‘나’ 역시 ‘그들’과 마찬가지로 위축된 상황에 있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] 목을 조르던 공포와 긴장이 뜻밖에도 아주 빠르게 안도와 기쁨으로 변해 가기 시작했다. 거사는[거사 : 매우 거창한 일] 실패했다.[이하의 내용을 통해, ‘거사’가 일제 헌병들이 있는 어떤 식장에서 ‘나’를 포함한 한 무리의 사람들이 ‘만세’를 부르는 것임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] 그리고 거사가 실패했다고 생각하자, 실패가 오히려 아주 당연한 귀결처럼 느껴졌다.[우리가 계획한 거사는 본래부터 실패할 일이었다는 생각이 들었다 ▶ ‘나’가 안도감을 느낀 이유가 ‘거사의 실패’ 때문임을 알 수 있습니다(40②)] 그동안 불안과 공포에 떤 자신이 "